• 토토사이트

대한항공, '땅콩 회항' 피해자 박창진에 2천만원 배상 판결

대한항공, '땅콩 회항' 피해자 박창진에 2천만원 배상 판결


토토사이트

2014년 이른바 '땅콩 회항' 사건으로 피해를 본 박창진 전 사무장에게 대한항공이 2천만 원을 배상하라는 1심 판결이 나왔다.


서울서부지법 민사합의12부(이원신 부장판사)는 19일 오전 박 전 사무장이 대한항공,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의 선고 공판을 열어 원고 일부 승소로 판결했다.


조 전 부사장에 대한 손해배상 청구와 대한항공에 대한 강등처분 무효 확인 청구는 모두 기각됐다.


재판부는 조 전 부사장의 배상 책임을 일부 인정하면서도 그가 공탁금을 낸 점을 고려해 손해배상 청구를 기각했다.


조 전 부사장은 2014년 12월 5일 이륙 준비 중이던 대한항공 기내에서 땅콩 제공 서비스를 문제 삼아 박 전 사무장을 폭행하고 비행기에서 내리게 했다.


이 사건이 알려지며 '갑질' 논란이 일었고, 조 전 부사장은 구속기소 돼 1심에서 징역 1년의 실형을 선고받았다가 항소심에서 징역형 집행유예로 풀려났다.


박 전 사무장은 이 사건으로 업무상 재해를 인정받아 휴직했다가 2016년 5월 복직하는 과정에서 인사상 불이익을 당했다며 조 전 부사장과 회사를 상대로 소송을 냈다.


대한항공 측은 박 전 사무장에게 부당한 인사를 하지 않았으며 박 전 사무장이 복직 후 팀장을 맡지 못한 것은 2014년 3월 한·영(한글-영어) 방송능력 평가에서 낮은 평가를 받았기 때문이라고 주장해왔다.


과도한 토토사이트 이용은 중독성이 있고 해로울 수 있습니다. 
책임감 있고 적당히 스포츠배팅을 줄기세요
스포츠토토 를 이용하여  돈 버는 방법으로 생각하지 말고 잃을 여유가있는 돈으로 만하십시오.  사용하여 메이저사이트 플레이를 제어하고, 게임 제한을 설정하고, 휴식을
취하거나 스스로 배제하십시오. 그린 게임 도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보려면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토토사이트 이용이 걱정되거나 다른 사람의 도박 행위에 영향을받는 
경우 토토베이에 문의하십시오.

EMAIL : totobay365@gmail.com
 

아무곳에서나 스포츠 토토사이트를 이용 하지 말고 먹튀검증 이 완료된 곳에서만 스포츠배팅을 즐기세요
 책임감있는 게임 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십시오
도박이 걱정되거나 다른 사람의 도박으로 영향을받는 경우  토토베이에 문의하십시오 .